자료실
커뮤니티 > 자료실
부산해운대센터 훈련수기 덧글 0 | 조회 111 | 2019-02-23 00:00:00
관리자  
부산해운대센터 정철우센터장 훈련수기입니다. 이 분은 제가 2년간 지도한 분이고 1단계 브레인헬스부터 3단계 속독 5줄읽기까지 완성한 분입니다. 정말 열심히 하셨던 분이었죠. 보상으로 본사 우수사례후기에 1등으로 선정되어 50만원을 부상으로 받았습니다. 누구나가 훈련을 통하여 뇌의 차원을 올릴 수 있을거라 생각이 됩니다. 심지어 운동감각도 좋아져서 취미로 한 스쿼시할 때도 공이 느리게 보이는 효과도 있었다고 합니다. 참고로 기억력이 좋아졌다는 의미가 단순히 1개를 더 암기할 수 있는 정도가 아니라 사고력 등의 고유 인지기능의 향상도 더불어 온다는 사실입니다. 이런점들을 부각시켜 상담시 활용하시면 좋겠습니다. 예전부터 저는 말 속도 조절이 되지 않는다는 점과 내가 원하는 쪽으로 상황전개가 되지 않으면 엄청 당황하고 감정조절이 잘 되지 않아 당황한다는 점에서 인생의 마이너스 요소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거기에 기분의 업다운이 너무 심해 인생계획을 짜거나 대인관계에서도 문제가 있었습니다. 스피치 학원도 가보고 정신과도 가보고 다른 수도 써보았지만 잘 해결이 되지 않고 일시적이라 답답한 나날을 보내야 했습니다. 그러다 우연히 뉴로피드백이라는 것을 알고 마지막 희망을 찾았다고 느낀 후 파낙토스 IBC통합뇌센터 해운대센터를 찾게 되었습니다. 정철우센터장님과 사전상담후 BQ검사를 통해 뇌기능분석상담을 받았습니다. BQ검사결과를 통해 평생 쌓아왔던 문제가 왜 해결이 되지 않았는 지 알 수 있었습니다. 과거부터 결정적일 때 눈치가 없다는 소리를 들었는데 알고 보니 주의지수와 함께 주의력이 상당히 낮게 나왔습니다. 거기다 자기조절지수도 낮게 나와 왜 말과 몸의 조절이 잘 되지 않았는지 명확히 알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이 뉴로피드백 훈련이 내 인생의 마지막 희망이라고 생각하고 해운대센터에 나와 열심히 훈련을 했습니다. 처음에는 내가 원하는 만큼 진도가 안나가 짜증이 나고 힘들 때도 있었습니다. 그러나 그런 증세들도 나의 난이도가 올라가고 실력이 향상될수록 조금씩 사라지고 나중엔 시간이 길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훈련을 즐기게 되는 수준까지 올라갔습니다. 도중에 한번 진도가 잘 안 나가고 정체상황이 계속되어 나름 위기가 있었지만 최근 1~2주 전부터는 아주 좋은 안정된 뇌파 상태가 나오는 만큼 독서도 잘 되고 말도 잘 나오고 여유도 생기고 삶이 긍정적인 족으로 많이 바뀌었습니다. 뇌 인지능력 향상인 D2와 N-Back훈련을 통해서 많은 발전이 있어 프로그램진행과정을 중심으로 1년동안의 훈련체험을 이야기해볼까 합니다. 먼저 N-Back을 1-Back부터 했는데 이 쉬운 걸 왜 하는가 이런 생각도 했는데 워밍업 연습단계였다고 생각합니다. 2-Back부터 조금씩 어려워졌는데 그때부터 진정한 순간적 주의집중력이 왜 필요한가에 대해 느꼈습니다. 2-Back, 3-Back, 4-Back까지 갈 때는 단계가 올라가고 개수가 늘어날 때마다 게임의 실력이 올라가듯 순발력, 집중력이 올라가니 인터넷 강의를 보는 느낌이 달랐습니다. 인터넷 강의를 들을 때 핵심요약이 잘 되고 조금만 집중해도 강사 설명이 잘 이해되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5-Back단계부터 안정적으로 왔지만 180개 단계부터 정체현상이 생겼습니다. 너무 빠르게 진행되고 한번만 살짝 멍 때려도 가끔씩 점수가 안 나오는 날들이 있어 속상했습니다. 그래서 개수가 적은데 한번 꼬이면 완전 기억이 뒤틀리고 정신력이 붕괴되어 이럴 바에야 개수를 늘여서 한번 정도는 멍 때리는 실수도 충분히 만회하는 쪽으로 전략을 바꾸었습니다. 그래서 개수를 늘리니 마음의 여유가 생기고 무사히 훈련 잘 마치고 6-Back까지 오게 되었습니다. 현재 6-Back 단계인데 6-Back은 정말 암기 실력만으로 해결되지 않는 영역이라고 생각합니다. 암기를 하려고 해도 개수가 너무 많아 나중에는 확실히 몰입과 집중된 것만 정답을 맞출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저는 제 암기실력이 아닌 집중과 몰입능력을 제대로 평가하고 증진시킬 수 있는 단계까지 왔다는 점에서 기쁘게 생각합니다. 6-Back만 무사히 열심히 마치면 어느 정보를 받아들이더라도 암기 그 이상으로 습득할 것 같습니다. 6-Back이후에는 다시 1초로 줄여서 해 볼 생각입니다. 주의집중력 훈련인 D2훈련도 처음에는 4x4가 너무 쉬웠는데 6x6, 8x8되니 살짝 짜증도 나고 머리가 아파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래도 마지막에 8x8을 1페이지에 2초넘는 시간을 줄였고 안보이던 것 까지 찾았을 때, 진정한 주의집중력이란 무엇인지 깨닫게 되었습니다. 10x10도 처음에 살짝 잘 되는 듯하다가 2~3개월간 정체기간이 있었는데 그 이후에는 매번 12초미만과 98~100점 정도의 안정적 시간과 정답율이 나와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제는 책을 읽어도 예전보다 시야가 매우 넓어 졌습니다. 오늘 해운대센터에서 정기 BQ검사를 하고 이전보다 수치적으로 좋아지고 뇌파의 모양도 초기보다 월등히 변화된 모습을 보니 1년만에 이렇게 변할 수도 있다는게 신기하고 놀라울 따름입니다. 이제 포토리딩이라고 하는 속독프로그램을 시작하기로 했습니다. 아주 어려운 문학책도 2번 정도만 읽으면 저절 2-3줄이 한 눈에 들어오면서 술술 읽히는 등 이해가 잘 안되는 문장도 한결 쉬워졌습니다. 그리고 영상을 보거나 이미지를 기억할 때도 너무나 잘 되었습니다. 실제로 제가 인문학 모임을 하는데 다른 사람에 비해 2배 이상 빨리 읽고도 자연스럽게 토론할때는 정말 뿌듯했습니다. 속독을 꾸준히 연습하면 시야도 넓어지고 기억력도 좋아져 공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거라 확신합니다. 신경인지훈련 (COG)와 포토리딩 속독훈련을 통해 얻은 변화는 주위 사람들 저에게 도움을 청하는 빈도가 늘어났다는 것입니다. 뭔가 자료를 빨리 처리하거나 정리하는 일이 있으면 상사들이 저에게 도움을 청합니다. 예전에 인문학 인재양성프로그램에서는 저에게 '알파고'라는 별명을 붙여주었습니다. 지금까지의 변화가 포토리딩훈련의 밑바탕이 되고 훈련할 단계가 되었다고 합니다. 지난 1년간의 변화가 혁명과도 같았는데 또 어떤 혁명적인 변화가 올지 마음이 설레이고 있습니다. 그동안 지도해주신 정철우센터장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는 브레인헬스, 신경인지훈련 (코그 트레이닝), 포토리딩 속독훈련 등 모두 자신이 진정으로 열심히만 한다면 정서적, 인지적으로 인생의 큰 변화, 혁명을 이끌어줄 거라 확신합니다. 제가 직접 해봐서 결과를 얻어냈기 때문에 다른 사람에게도 확실하게 추천해 줄 수 있습니다.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